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정치 행정/자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스포츠 종합 환경/건강 기업 탐방
2023.06.06(화) 13:49
논설
시사평론
동아칼럼
기자수첩
포토
사람들
기고
최종호의 세상보기
전체 포토

보이스피싱, 특정 연령만 당하던 때는 지났다

최근 경찰청 자료에 따르면, 2022년도 보이스피싱 피해자 연령 중에서 20대가 6,805명으로 가장 많아
2023. 03.23(목) 18:52

김현진 순경
자녀를 미끼 삼아 중장년층의 피해를 속출시키던 보이스피싱의 편취 수법이 다양해짐에 따라 모든 연령층에서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최근 경찰청 자료에 따르면, 2022년도 보이스피싱 피해자 연령 중에서 20대가 6,805명으로 가장 많은 피해를 당한 것으로 집계되었으며, 50대 피해자는 5,378명, 60대 피해자는 3,462명으로 그 뒤를 이었다.

악성 응용프로그램(앱)을 이용한 편취 수법이 늘어나면서 IT 기기에 익숙한 20대의 피해가 급증한 것이다.

악성 앱을 통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경찰청에서는 ’시티즌 코난’이라는 앱을 개발하였다.

‘시티즌 코난’은 클릭 한번으로 내 휴대폰에 설치되어 있는 전화 가로채기, 금융기관, 공공기관, 의료, 택배 등을 사칭한 앱을 탐지하여 알려주고 아직 설치되지 않은 악성파일까지 탐지하여 삭제해 주는 기능을 가졌다.

이 외에 악성 앱에 의한 보이스피싱 예방법으로 수상한 URL(인터넷주소) 또는 확인되지 않은 어플 설치 문자는 눌러보지 않아야 하며, 허위 결제 내용으로 전송된 문자 바로 삭제하고 자식을 사칭하여 휴대전화 수리비용 요구할 경우 응하지 않아야 한다.

더 이상 조부모님, 부모님의 피해만 예방해서는 안된다.

나도 언제 어디서 보이스피싱을 당할지 모른다는 경각심을 가지고 주의를 기울여야 할 때이다.
목포경찰서 경무계 순경 김현진

DBS 광주동아방송 : 주소·발행소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대로 1040 등록번호: 광주 아-00105 등록일:2012년 4월 5일 발행·편집인 : 오동식 편집인:추교등

DBS 광주동아방송.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85-0774 팩스 : 062)385-5123이메일 : dbskjtv@kakao.com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추교등

< DBS광주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